블로그 이미지
노는삼촌

*멋진 복근 만들기! *행복은 마음의 여유에서! *하고 싶은 것을 해! *이 멋진 세상, 투덜대지 마!

Rss feed Tistory
Look at 2011.01.19 16:12

김정민 - yesterday


한때 우리나라 락발라드 시장을 점령했던 한 사내가 있었습니다.
그 사람은 화려했던 전성기를 뒤로하고 결혼과 함께 방송인으로 얼굴 보여주며 아저씨로 살고 있습니다.

가수 김정민.

며칠 전 파이터 추성훈 선수가 방송에서 yesterday를 부르는데,
잊고 있던 김정민의 존재가 번뜩 떠올랐습니다. 맞아! 그는 한때 우리 마음을 쥐고 흔들던 록커였어!


그런데, youtube를 뒤져도 이 음악이 없는 겁니다. 다음 tv팟에 있던 화질상태 안 좋은 MV 같은 것을 하나 찾았습니다. 그 시절엔 뮤직비디오를 영화처럼 만드는 것이 유행이었는데, 이 노래의 MV도 그랬던 모양입니다. 배우들을 보니, 지금도 활동하는 일본배우들이네요. 동영상 파일의 퀄리티가 좋지 않아 색보정을 좀 하고, 오프닝, 앤딩이랑 영상 왼쪽 아래에 김정민 - yesterday란 text를 넣어봤습니다. 이 파일과 다음 tv팟에 있는 MV를 비교해 보면 약간의 차이를 느낄 수 있을 겁니다.



그나저나 추성훈 선수 덕분에 다시 듣게 된 이 노래를 듣고 또 듣고 다시 들으며 오래전 연애시절을 떠올리며 마음 떨구고 있게 되는군요. 노래 가사가 마치 내 이야기처럼.. 다시는 느끼지 못할지 모를 그런 감정으로 기억되는 애잔한 사랑과 연애의 추억. 헤어지고 없는 사람이고 마음이 좋지 않으나, 그래도 그런 추억을 안고 살 수 있어서 한편으로 행복합니다. 갖거나 쟁취하지 못했지만, 이별을 경험하지 못했다면 이런 마음도 느끼지 못했을 테니까요. 안타까운 것은 그녀의 이름도 그녀의 얼굴도 더이상 생각나지 않는다는 것.

음악의 전성시대, 가수의 화려한 시절은 사라지고 세상은 참 많이 변했습니다. 유럽에서는 작년 한 해 동안 음악 cd 판매량이 백만 장을 좀 넘은 수준이라더군요. 그것이 음악계의 현실 아니, CD의 종말을 예견하는 느낌입니다. 디지털 음원이 일반화되어버린 세상, 진열장에는 먼지 쌓인 CD들만이 숨죽이고 있습니다. 김정민 씨가 얼른 새 음악을 들고 나와주면 좋겠습니다. 방송인으로 사는 모습도 나쁘지 않지만, 그 이전에 그는 가수니까요.

(추가)

추성훈 선수가 부른 yesterday.

News 2009.07.22 03:19

추성훈 선수와 내조의 여왕 시호



결혼사진 한 장 보기 어려운데, 결혼 전 함께 있는 모습. 얼마 전 UFC 경기 때 시호 씨도 관전.
이미지 위에 마우스를 올려 보세요! 사진출처 :nikkansports(위)/추성훈 선수 블로그(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탱 추성훈

News 2008.07.26 00:15

추성훈, 나를 약올리다






선수, 이렇게 미워 보긴 처음이네!
아이폰 3G 장만했다고 몹시 자랑하는
*추성훈 선수, 꿈에서 한 판 붙자!

그러나, 사용법을 모른단다.
Look at 2008.03.20 20:42

추성훈 선수 근육 트레이닝


추성훈 선수의 근육 트레이닝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영상출처 : *playend
Look at 2008.03.09 11:45

추성훈 선수 훈련 동영상


짧지만, 추성훈 선수의 훈련 모습을 잠시 볼 수 있습니다. 영상출처 : *bbmania
News 2008.02.17 17:08

추성훈, 무릎팍 출연 & 아키라 바이크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 전 *추성훈 선수 블로그에 올라온 글을 보고 뭔 촬영이 있나 했는데, *'무릎팍 도사'에 출연하는군요! 오늘 촬영을 했고, 2월 27일 밤에 방송에서 만날 수 있답니다. 놓치지 않고 볼 예정. 그리고, *TechEBlog에 올라온 오른쪽 사진, 기억나십니까? 오토모 가츠히로의 원작만화이자 작가가 애니메이션으로 만든 'AKIRA'속에 등장한 가네다군의 바이크. 오래전 모형과 프라모델인가로 본 기억이 나는데, 현실 속에서 굴러다니기 가능할지에 대한 생각을 해본 것 같네요. 막상 실물로 만들어 놓으니, 생각보다 별로인듯. (그래도 사진 더보기) *세랑 님의 랩터가 더 탐납니다. / 이미지 출처 : *media.daum.net
News 2007.10.26 05:27

who?

OLYMPIA HERO'S 2007 IN KOREA 대전표
데니스 강 VS 추성훈, 누구를 응원해야 할까? | 2007년 10월 28일 17시 서울 장충체육관, *OLYMPIA HERO'S 2007 IN KOREA
News 2007.03.02 17:33

추성훈의 여자친구 SHIHO

추성훈 선수의 여친 SHIHO씨

션 하나 때문에 K1에서 물의를 일으켰다는 이유로 활동 중단중인 추성훈 선수가 조만간 K-1 보조해설자로 재기한다고 하며, 추선수의 여자친구 *SHIHO(矢野 志保, 모델, 30살, 일본)가 검색어 순위에 올랐네요. 싸나이는 미인을 얻는다더니만, 추선수도 예외는 아닌 모양입니다. 추선수의 멋진 패션 스타일은 SHIHO씨 영향일까요? *enjoyjapan*media.daum에서 더 많은 SHIHO씨 사진을 볼수 있습니다. *SHIHO씨 홈페이지, *SHIHO씨 프로필(국내)

<span style="color: #D41A01">*</span> 서비스샷

SHIHO, 추성훈
News 2007.01.13 03:24

추성훈! 죽지 않아!

추성훈 선수의 발차기중 한장면

아하는 스포츠 선수에 대한 *이런 뉴스를 좋아라 할 팬은 없을 것이다. 안타깝다. 왜 그랬어! 추성훈! 의도적이든 아니든 규율에 어긋난 행위(?)였으니, 사죄하는 것이야 당연하다지만, 사과를 받아줄 줄도 알아야 하는 것 아닌가? 어떤 소리에도 흐트러지지 않고 그가 사랑하는 스포츠를 계속 하며, 정상에 서기를 바란다. 이건 온갖 우여곡절중 하나일뿐, 마음을 굳게 먹고 다시 처음부터 다시! K-1측도 출전 선수들 체크를 게을리 했다고 볼 수 밖에.죽지 않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k-1, 추성훈
Special 2007.01.02 19:08

추성훈 선수 화보사진


이터로의 모습도 멋지지만, 길들여지지 않은 짐승같은 그의 모습조차 끝내주는군요! 점점 잘 풀려가는 상황이 추선수에 대한 기대치를 높여줍니다. 더불어 데니스 강도 잘 풀려야 할텐데, 약혼자가 사고로 죽은뒤 컨디션 회복을 못하는 것 같아서 안타깝습니다. *출처 : 미디어 다음

k-1, 추성훈
Look at 2006.10.24 03:23

추성훈 vs 멜빈 마누프 경기




미 끝난 경기지만, 다시봐도 감동적입니다. 추성훈 선수의 이야기를 아는 사람이라면, 그 눈물의 의미를 조금은 알것입니다. 다음달 11일에 한국과 일본서 화보집이 발간 예정이고, 영화제작 이야기도 오가는 모양입니다. 얼마전 나이키 광고모델로 발탁됐다니, 은퇴후 모델활동을 해도 손색 없을 그의 맵시나 근육이란 것을 눈치 챘을겁니다. 그나저나 일본국적인데 나중에 한국오면 이중국적이 가능할까요?


이미지
k-1, 추성훈
Around 2006.05.04 05:22

K-1 파이터, 추성훈



젯밤 우연히 스포츠 채널을 통해 *2006 K-1 히어로즈 경기, 8번째 시합서 한국인 출신 파이터 추성훈의 경기를 지켜 보았다. *그를 다룬 다큐멘터리에서 그의 존재를 알게 되엇고, 양 어깨에 무거운 짐을 짊어진 외로운 파이터로서의 눈빛이 마음에 들엇다. 그는 승리에 굶주린 짐승으로서의 자세를 유지하려 애쓰는 것 같다. 경기는 2분 20여 초 만에 그의 승리로 돌아갔고, 유도선수 출신인 그가 타격연습을 통해 진정한 파이터로서의 모습을 보여주었다는 것에 놀랐다. 기대 하지 않고 유도경기처럼 붙잡고 늘어지며 경기가 진행되겠지 라는 추측은 쉽게 빗나갔고, 몇 차례의 뒷차기로 그는 쉽사리 승리를 거머쥐엇다. 어설프기는 하지만, 그는 점점 변화하고 있는 것이다. 상대편이 그렇게 대단한 선수가 아닌 모양이지만, 언젠가 추성훈도 K-1 정상에 서길 기대해 본다. K-1에서 정상에 오르면 그의 스토리는 영화로 혹은 다른 미디어로 다가오게 될지도 모른다. 그의 열정과 노력이 멋지다. 경기전에 존재의 정체성을 표시하듯 양쪽 어깨에 달린 태극기와 일장기에 손짓하는 그의 모습은 아직 그가 고통 속에 살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리라. 그가 정상에 오르길 바란다. 또다시 태극기를 치켜 올리며 그가 흘릴 눈물을 보고싶다. *추성훈 혹은 아키야마 이야기


이미지

TOTAL 934,600 TODAY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