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노는삼촌

*멋진 복근 만들기! *행복은 마음의 여유에서! *하고 싶은 것을 해! *이 멋진 세상, 투덜대지 마!

Rss feed Tistory
Look at 2009. 5. 9. 22:40

20090508 광어, 팩와인, DVD



팩와인 안주로 닭 소금구이와 광어 먹으며 즐긴 2개의 DVD 타이틀. 보고 또 보다 새벽 6시쯤 취침. 사진은 U2, 영상은 Linkin Park.

  • Favicon of http://pjjk.tistory.com BlogIcon skyfish 2009.05.09 23:09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방금 통닭한마리 뚝딱 ^^

    • Favicon of https://stay.tistory.com BlogIcon 쩔싼돼지 노는삼촌 2009.05.10 23:15 신고 수정/삭제

      담백하게 구운 닭을 소금에 찍어먹게 세트로 나오는데, 소금대신 와인과 함께 먹기 좋더라구요.

  • Favicon of http://wani.tistory.com BlogIcon wani 2009.05.10 03:21 ADDR 수정/삭제 답글

    와인과 회는 시도해보지 않았습니다만 의외로 괜찮은 궁합이 될 것 같군요~
    아니 어쩌시다가 새벽 6시까지 달렸어요?
    사실 저도 어제 금요일이라 새벽 5시까지 영화봤더랬죠~ 오늘 와이프와 아가가 한국에서 오니 이제 이런 싱글생활은 끝이네요.

    • 훈71 2009.05.10 06:10 수정/삭제

      freedom~!!! ㅋㅋㅋ
      이제 오는군요.

    • Favicon of https://stay.tistory.com BlogIcon 쩔싼돼지 노는삼촌 2009.05.10 23:16 신고 수정/삭제

      회랑 와인, 의외로 잘 어울립니다.
      새벽까지 달린것은 늦게 시작하다보니, 그리됐네요. ㅎㅎㅎ

      자유의 끝이로군요!

    • Favicon of https://stay.tistory.com BlogIcon 쩔싼돼지 노는삼촌 2009.05.10 23:16 신고 수정/삭제

      훈님의 자유는?

    • Favicon of http://redpig.tistory.com BlogIcon sung7136 2009.05.12 13:11 신고 수정/삭제

      뭘 또 물어보고 그러세요..우울하게... - -;;;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12 17:07 수정/삭제

      우물쭈물~

Diary 2009. 5. 3. 13:27

20090502 젤와인, 신성각, 착한고기

이태원 젤와인서 팩와인 구입, 효창동 신성각서 간자장 먹고, 자유로를 달려 착한고기 원당점서 안심 구입.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서남북 분주했으나 드라이브에 적당한 상쾌한 날씨와 연휴라서 제법 한가한 도로 사정.
안심과 팩와인 값으로 돈 썼지만, 25명 가족 친지들이 맛나게 먹으니, 안 먹어도 배부르다.

  • wani 2009.05.03 17:33 ADDR 수정/삭제 답글

    참! 멋진 가족! 가족모임소리만 들어도 부럽습니다.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04 18:56 수정/삭제

      마침 제사가 있어서 사촌들이 모이게 되었습니다.

  • 훈71 2009.05.03 18:53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 시간 되셨겠군요... ^^

    • 훈71 2009.05.04 14:04 수정/삭제

      참.. 저의 와이프 오촌(먼 친척)이 수원에 착한고기 분점을 내서 갔다왔다는데요... 최고의 한우를 대접받았다고 자랑하더군요.. ㅜ ㅜ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04 18:56 수정/삭제

      조카들 돌보는 시간이죠. ㅎㅎㅎㅎ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04 18:57 수정/삭제

      수원 권선구에 생긴 점포말씀 하시는 것 같네요?
      군포 본점과 원당점 외의 점포들은 대체적으로 현대식 인테리어 구조인 것 같은데,
      저는 개인적으로 원당점의 분위기가 더 좋은 것 같습니다. :-)

  • Favicon of http://pjjk.tistory.com BlogIcon thinkfish 2009.05.04 13:12 ADDR 수정/삭제 답글

    25명이라니 대 식구입니다. ^^
    즐거운 시간 보내셨겠어용 ^^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04 18:59 수정/삭제

      25명이라고 해야 그 중 30%는 어린이및 유아들입니다.
      그것도 모두 모인게 아니라, 딱 사촌들까지만 모인거라 50%만 만났다고 봐야겠네요.

  • Favicon of http://miniinterview.com BlogIcon jeolee 2009.05.04 17:55 ADDR 수정/삭제 답글

    안심으로 25명이... 덜덜... 가격이... 포장도 되군요. 저도 한번 들러봐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쭬쏸뙈쮜 2009.05.04 19:00 수정/삭제

      가끔 가서 사다 먹습니다.
      25명 모두가 성인은 아니고,
      식사와 함께 했기 때문에 생각보다 고기값 지출이 큰 것은 아니었습니다.

Tip 2009. 3. 23. 05:23

팩와인 여는 방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 쪽 이미지를 누르면 크게 보입니다!
Diary 2009. 2. 24. 00:23

Stanley Shiraz Cabernet



날 선물로 브롱가 릿지 클라렛을 주문할 예정이었는데, 재고도 없고 돌아다닐 시간도 없어서 *젤와인에 급히 주문한 팩 와인 Stanley Shiraz Cabernet. 블렌딩이 원만해서 마셔줄 만 하고, 파티 및 조리 와인이라 여러 명이 마실 수 있고, 보관과 운반이 수월한 팩 와인의 강점, 환율탓인지 가격이 좀 안습. 택배발송이 늦어서 걱정이었는데, 다행히 제때 도착. 홀짝거리며 마시다, 어느새 남아있던 4리터짜리 한 팩이 금새 사라지고, 한 팩 남은 것은 지난주, 후배집 방문 때 들고가 삼겹살과 함께 삼킴. 요즘 매 주 알콜로 적시며 아침을 맞는 게 버릇처럼 돼버렸다. 한우에 소주나 와인 마시는 재미도 좋고, 막걸리도 좋고. 운동 부작용인지 넘치는 체력을 감당하기 어렵다. 7시간을 뛰어도 지칠 줄 모르는 이 죽일 놈의 체력은 뭐란 말인가! 부작용은 이것만 아니다. 부상 입은 팔목은 여전히 붕대없이는 못살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 Favicon of https://pjjk.tistory.com BlogIcon skyfish 2009.02.24 12:4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팔목은 병원에 좀 가보세용. 술드셔서 안낫는거 아녀요? ^^
    그나저나 팔목밑에서 빛을 발하는 저것은 아이폰? 아이팟?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OldBoy 2009.02.24 13:00 수정/삭제

      팥!

      아이맥 내장에어포트 켜두고 화장실에서 블로깅 하거나 뽀봐요~

    • 훈71 2009.02.24 14:39 수정/삭제

      (콩) 팥!

    • Favicon of https://stay.tistory.com BlogIcon 쩔싼돼지 노는삼촌 2009.02.24 15:14 신고 수정/삭제

      (팥) 죽!

Diary 2007. 12. 25. 23:43

성탄, 이런 저런...

이태원 젤와인 매장 이미지
23일 새벽 두 시경 전화벨이 울려서 받아보니 반가운 목소리가 들린다. 동네로 온다기에 나가서 맞이하고 아직 영업 중인 횟집에 들러 소주에 우럭을 곁들여 대화를 꼭꼭 씹는다. 거의 1년여 만에 만난 두 사람의 여전한 모습과 술 취하지 않게 하는 고루한(?) 학자적 소재의 대화. 역사 이야기, 정치 이야기, 서체 이야기, 사는 이야기... 알지도 못하는 중국 단편영화 속 주인공이 나와 닮았다며 농담삼아 일하는 아줌마에게 영화배우라고 소개하니, 아줌마 왈 '포르노 배우요?'. 중국 배우에서 포르노 배우로 거듭나던 순간. 할 말을 잃은 우리와 달리 이 말이 사실처럼 겉돌며 다른 손님들도 관심을 갖는다. 나와서 맥주 한잔 더 마시고 3차로 도가니탕에 또 소주를 마시다 보니 버스가 오가는 새벽. 후일을 기약하며 아쉬운 작별.

24일, 약도만 믿고 지하철을 몇 차례 갈아타며 녹사평역 3번 출구로 나와서부터 헤매기 시작. 이 사람 저 사람 붙들고 물어가며 언덕배기에 있는 *jellwine을 겨우 찾았다. 경사지고 좁은 길에 오가는 차들을 보니, 서울 외곽 좁은 시외가 떠오른다. 차 없이 와인 사러 가기엔 좀 불편한 곳. 땀 삐질대며 들어가니, 앞서 온 손님이 대량으로 병 와인을 사가는데, 모든 종업원에 거기 매달려 다른 손님이 오는지 가는지도 모르고 있다. 다행히 입구에 내가 찾던 부론가 릿지 클라렛이 같은 가격표를 붙이고 푸짐하게 쌓여 있다. 앞서 대량 구매해가는 손님 덕분에 잠시 기다리며 매장을 둘러볼까 하다 포기했다. 사진으로 본 것보다 안이 좁고 답답해 보인다. 종류가 많아서 좋지만, 구입할 와인을 미리 정해두고 가서 구매하는 게 현명한 방법일 듯. 계산하고 적립카드 받아들고 차와 사람이 대책 없이 오가는 길을 내려오다 등에 땀이 끈적거리고 와인이 무거워서 이수역까지 택시를 탔다. 산에 가서 운동 안 해도 그와 비슷한 운동을 하고 온 듯한 효과. 많은 종업원이 손님 한 명에게만 매달리지 말고 다른 손님도 신경 쓰는 자세를 가졌으면 한다. 혼자 할 일을 서너 명이 매달리니... 그래도 팩 와인 구할 곳을 찾아 참 다행. *젤와인 약도
어울리지 않게 계집애처럼 음성메시지 남겨준 두오 군 장가가게!

25일 아침. 미국 LA에서 전화로 '메리 크리스마스'를 외쳐주신 훈 님, 쌩유!
  • Favicon of http://pjjk.com BlogIcon skyfish 2007.12.26 02:20 ADDR 수정/삭제 답글

    너무 무리하신거 아녀요? 담엔 저랑 같이 가세요~ 가게 구경도 하구요 ^^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oldboy 2007.12.26 20:10 수정/삭제

      무리까지는 아니고, 에스컬레이터 대신 계단을 마구 뛰어 다니며 전철을 갈아타고 다니고,
      길을 잘못들어서 다른 곳으로 올라갔다 오느라 기운을 너무 빼버린 겁니다. --;

      여행 다녀오시면 한번 가보죠. :-)

  • redpig 2007.12.26 07:42 ADDR 수정/삭제 답글

    메리 크리스마스만 외치고 끊었구만요...
    어제 집에 손님들이 와서 고기 굽다가 생각나서 전화했어요...
    기분이 좋아서 와인도 2병을 비웠답니다.
    요즘 초대를 하면 친구들이 와인만 가져와요...^^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oldboy 2007.12.26 20:07 수정/삭제

      너무 자주 즐기면 재미없으니, 가끔 즐기세요! :-D
      그러다 알콜 중독 되실라~

  • Favicon of http://www.paperboots.net BlogIcon Jinoopan 2007.12.26 11:54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는 평소처럼 조용하게 보내고 말았네요. :)

    • Favicon of http://stay.tistory.com/ BlogIcon oldboy 2007.12.26 20:09 수정/삭제

      저도 무슨 날이라고 소란스러운 것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습니다.
      의미는 상실되고 먹고 노는 것만 남은 빈껍데기같은 날들은 식상하기도 하구요..
      가족과 조용히 보내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아요.
      저도 혼자 조용히 집에 있었습니다. ㅎㅎㅎ


TOTAL 935,090 TODAY 0